본문으로 바로가기
62110294 0012020081462110294 01 0101001 6.1.17-RELEASE 1 경향신문 61488141 false true false false 1597370580000 1597370658000

이낙연, 대선주자 지지율 이재명에 역전된 뒤 “민심은 늘 움직이는 것”

글자크기
[경향신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4일 발표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처음으로 역전을 당한 것에 대해 “민심은 늘 움직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세미나에 참석했다가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답했다.

이 의원은 ‘어떤 것 때문에 그런 결과가 나왔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제가 아직 그걸 못 봤다”고 밝혔다.

‘이 지사와 지지도 격차가 2%포인트가 난다’고 묻자 “아까 제가 말씀드렸죠”라며 굳은 표정으로 말을 아꼈다.

앞서 이날 한국갤럽은 지난 11~13일 전국 18세 이상 100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에서 ‘다음 대통령으로 누가 좋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은 결과, 이 지사는 19%, 이 의원은 17%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의 응답률은 13%(총 통화 7871명)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경향신문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이낙연 의원이 1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김병주, 신원식 의원실 주최로 열린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첨단전력 구축방안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홍두 기자 phd@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