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08139 0012020081462108139 01 0101001 6.1.17-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67340000 1597381099000

“이재명 19%, 이낙연 17%”···차기대선 주자 지지율 첫 역전

글자크기
[경향신문]
차기 대선 주자 후보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처음으로 앞질러 1위에 올랐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8월 둘째 주(11~13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에게 앞으로 우리나라를 이끌어갈 정치 지도자, 즉 다음번 대통령감으로 누가 좋다고 생각하는지 물은 결과(자유응답) 이 지사가 19%를 기록해, 이 의원(17%)을 앞섰다. 윤석열 검찰총장(9%),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3%), 홍준표 무소속 의원(2%)이 뒤를 이었다.

5%는 그 외 인물(1.0% 미만 약 20명 포함), 45%는 특정인을 답하지 않았다.

지난달까지 이 의원은 7개월 연속 선호도 20%대 중반을 기록하며 부동의 1위를 지켜왔다. 하지만 최근 이 지사가 급상승해 여권 선두 경쟁 구도가 형성됐다.

다만 갤럽 측은 “통상 대선 후보는 당내 경선을 통해 선출하므로 민주당 지지층에서는 이낙연(37%)이 이재명(28%)을 앞서고, 성향 진보층에서는 양자 선호도가 30% 내외로 비슷하다는 점에서 벌써 우열을 논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사의 응답률은 13%(총 통화 7871명)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경향신문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홍두 기자 phd@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