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보미 `갑자기 내리는 폭우에 깜짝 놀라`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경닷컴 MK스포츠(포천)=김영구 기자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총상금 7억 원·우승상금 1억4000만 원) 1라운드가 14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대유몽베르 컨트리클럽(파72·6525야드)에서 벌어졌다.

이보미가 10번홀 티샷을 준비하는 중 갑자기 폭우가 내리자 놀란 표정을 짓고 있다

매일경제

phot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