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01958 0042020081362101958 03 0301001 6.1.17-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597327571000 1597327810000

배추·무 가격 84%↑...정부, 비축물량 본격 방출

글자크기

집중호우 피해·긴 장마…채소 가격 급등

농식품부 "이달 하순까지 가격 강세 계속"

정부 "비축물량 적기 방출해 가격 안정 조치"

[앵커]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배추와 무 등 농산물 가격이 급등하자 정부가 가격 안정을 위해 비축 물량을 풀기로 했습니다.

농협과 대형 마트에서는 '호우피해 농산물' 특별할인행사가 추진됩니다.

보도에 오인석 기자입니다.

[기자]
집중호우 피해와 긴 장마로 인한 일조량 부족으로 최근 채소 가격은 가파르게 오르고 있습니다.

배추 도매가격은 장마가 시작되기 전인 6월 포기당 2천472원에서 8월 상순에는 4천113원으로 상승했습니다.

8월 상순 가격은 지난해보다 84%가 올랐습니다.

무의 도매가격도 8월 상순 천 276원으로 1년 전보다 84%가 상승했습니다.

상추와 애호박 등 시설채소는 침수 피해와 일조량 부족에 따른 생육 부진으로 출하량이 줄며 가격이 올랐습니다.

농식품부는 이달 하순까지 가격 강세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기상여건이 호전되면 2∼3주 후에는 가격이 안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정부는 가격이 크게 오른 농산물 가격 안정을 위해 비축 물량을 적기에 방출하기로 했습니다.

[홍남기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배추의 경우 이미 정부비축물량과 농협 출하조절 시설 물량 등을 토대로 필요시 일일 50∼100톤씩 방출하고 있고, 무도 가격 불안시 같은 방식으로 대응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애호박과 가지, 오이 등은 농협계약재배 물량을 조기 출하해 물량 공급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상추와 열무 등 시설채소를 중심으로 할인 행사도 추진 됩니다.

농협은 10일 동안 '호우피해 농산물 팔아주기' 특별 할인 행사를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진행하고, 대형 마트나 온라인 판매처에선 배추나 상추 등 주요 엽채류에 대해 최대 20%의 구매 할인 쿠폰 제공이 추진 됩니다.

YTN 오인석[insukoh@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