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101657 0092020081362101657 04 0401001 6.1.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24873000 1597324927000

러시아 "세계 첫 등록 코로나19 백신, 1인 최소 1만2000원에 수출"

글자크기

"생산량 충분해지면 저렴해질 듯"

뉴시스

[모스크바=AP/뉴시스] 러시아는 1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V(사진)'이 세계최초로 공식 등록됐다고 발표했다. 사진은 모스크바 소재 니콜라이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학 및 미생물학 센터에 백신이 진열돼있는 모습. 2020.8.1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신정원 기자 = 러시아가 세계 최초로 공식 등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1인, 2회분을 최소 1만원대에 수출할 계획이다.

12일(현지시간) 타스통신에 따르면 백신 생산 업체인 러시아 제약사 알-파름(R-Pharm)의 알렉세이 레픽 이사회 의장은 전날 자국 뉴스 TV채널 '러시아 24(Russia 24)'와의 인터뷰에서 "해외수출용 코로나19 백신 (1인) 2회분 추정 가격은 최소 10달러(약 1만1800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다만 "처음에는 꽤 비쌀 것 같다"며 "생산량이 충분히 늘어나면 백신은 더 저렴해 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러시아는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를 세계 최초로 공식 등록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 11일 화상 내각회의에서 이 같은 사실을 공표했다. 지난 1957년 옛 소련이 인류 최초로 쏘아 올린 인공위성의 이름을 땄다.

러시아는 이르면 이달 말 백신 생산에 돌입할 예정이다.

그러나 국제적으론 스푸트니크가 후보 약물의 안전성을 검토하는 마지막 단계인 임상 3상을 마치지 않았다며 효능과 안전성에 우려를 나타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