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99597 0372020081362099597 06 0601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14115000 1597314129000 related

[POP초점]"경추 5번 전이" 김철민, 인조뼈 수술‥폐암 투병 중 잃지 않는 희망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김철민 페이스북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개그맨 김철민이 폐암 투병 근황을 전하며 희망을 잃지 않는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 4일 김철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폐암 투병 중 근황을 전했다. 김철민은 "사랑하는 페친 여러분! 오는 12일 원자력병원에서 인조뼈를 넣는 수술을 합니다. 경추 5번이 전이가 되어서"라고 말했다.

이어 "잘 버티고 잘 이겨내서 꼭 다시 일어서겠습니다. 여러분의 작은 기도 부탁드립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후 지난 12일 김철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수술 후 회복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김철민은 엄지를 치켜세우며 무사히 수술을 마친 모습이었다. 김철민의 밝은 모습에 팬들은 안도하며 가슴을 쓸어내렸다.

앞서 지난달 김철민의 폐암이 악화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당시 김철민은 "안타깝게도 이번 검사 결과가 안 좋게 왔다. 경추 5, 6번 암이 커져 있고 간수치 102, 암종양 수치 1650. 암. 정말 무서운 병이다. 그래도 끝까지 버티겠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김철민은 희망을 놓지 않고 치료를 받겠다고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 응원 받았다. 김철민은 폐암이 호전되고 있던 중, 다시 악화가 된 경우로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다시 노래하겠다는 목표와 건강해진 모습으로 나타나겠다는 김철민의 희망이 지금까지 그를 있게 만들었다. 이에 김철민을 향해 대중들의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김철민은 지난해 8월 원자력병원에서 검진 후 폐암 4기 판정을 받았다. 이후 병원 치료를 병행하며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복용해 화제를 모았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