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98076 0912020081362098076 02 0201001 6.1.17-RELEASE 91 더팩트 6216495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09107000 1597309141000

남대문 이어 중구 통일상가 코로나 확진자…상인 가족 2명

글자크기
더팩트

10일 오전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케네디 상가 앞이 한산하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접촉자 13명 가운데 1명 음성…나머지 검사 중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서울 남대문시장 케네디상가에 이어 중구 통일상가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3일 서울시에 따르면 전날 서울 중구 통일상가에서 의류도매업을 하는 가족 2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 13명 중 1명은 음성, 8명은 검사 진행 중이다. 4명은 검사 예정이다.

즉각대응반이 출동해 중구 보건소와 역학조사 및 접촉자 조사를 실시 중이다. 통일상가는 임시폐쇄 조치하고 긴급방역을 실시했다.

서울시는 3~8일 이 상가 방문자들에게 유증상시 가까운 보건소나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받도록 안전안내문자를 발송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통일상가 인근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별도로 설치해 A동, B동 상인 등 280여명에 선제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확진자가 발생한 남대문시장에서는 선별진료소와 보건소를 통해 케네디상가, 중앙상가 상인과 방문자 총 650명을 검사해 양성 9명, 음성 588명의 결과가 나왔다.

leslie@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