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94295 0912020081362094295 03 0301001 6.1.17-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302793000 1597302811000

정부, 국민 외식비 330억 지원 "5번 결제하면 1만 원 환급"

글자크기
더팩트

정부가 내수 활성화를 위해 오는 14일부터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추진한다. /김세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선착순 330만 개 카드에 1만 원씩 환급"

[더팩트|문수연 기자] 정부가 내수 진작을 위해 금요일 오후부터 일요일까지 5번 이상 외식을 하면 6번째 1만 원을 환급해주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침체한 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해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정부가 이번 캠페인을 위해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편성한 국민 외식비용 지원금은 330억 원이며, 선착순으로 330만 개의 카드에 1만 원 씩 환급 가능하다.

캠페인은 오는 14일부터 시작하며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 자정까지 외식업소를 5회 이용하고 회당 2만 원 이상 카드 결제하면 6번째 외식 결제 시 캐시백 또는 청구할인으로 1만 원을 환급해준다. 행사 기간은 오는 11월 29일까지다.

참여 가능한 신용카드는 KB국민, NH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카드 등 9개 카드사다. 개인회원은 사전 응모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카드사별로 1일 최대 2회, 동일 업소는 1일 1회까지 가능하며 유흥업소는 제외된다.

배달도 실적으로 인정되며, 배달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할 때는 배달원을 통해 현장 결제를 해야 한다.

munsuyeon@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