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77158 0512020081362077158 03 0309001 6.1.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275527000 1597275540000

"명품 최대 70% 저렴하게"…롯데온-롯데면세점, 재고 면세품 4차 판매

글자크기

해외 명품 44개 브랜드 참여, 70억원 규모

뉴스1

롯데온x롯데면세점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롯데온(ON)에 재고 면세 명품이 다시 풀린다.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마음방역 명품 세일' 4차 판매를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23일까지 진행하며, 면세 재고 명품 44개 브랜드 1000여 종 상품을 최대 70%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특히 지난 차수보다 2배가량 많은 약 70억원의 물량을 준비했다. 23개의 새로운 브랜드 상품을 선보이며, 기존에는 판매하지 않았던 소형 가전과 미용 기구도 판매할 예정이다.

지난 세 차례의 면세 재고 명품 판매 성적도 좋다. 매번 준비 물량의 70% 이상이 판매됐으며, 롯데온의 7월 명품 매출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1.5% 증가했다.

이번에 판매하는 상품은 통관 절차를 거쳐 다음 달 7일부터 순차적으로 발송되며,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추석 전에 통관 및 배송을 마칠 계획이다.

김영준 롯데e커머스 명품팀장은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진행했던 세 차례의 재고 면세 명품이 좋은 반응을 얻어 이번에는 역대 최대 물량을 준비했다"며 "추후 면세 재고 명품을 포함해 병행 수입 상품 등 명품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eo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