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76441 0202020081362076441 06 0601001 6.1.1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273284000 1597275365000 popular

“상사와 잠자리 후 취업” 기안84 ‘복학왕’ 여혐 논란→내용 일부 수정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웹툰 작가 기안84가 최근 재연재를 시작한 웹툰 ‘복학왕’의 일부 내용을 통해 여성을 희화화했다는 비판이 일자, 네이버 웹툰 측이 내용을 일부 수정했다.

기안84가 지난 11일 네이버 웹툰을 통해 공개한 ‘복학왕’ 304화 광어인간 2화에서 여자 주인공 봉지은은 “열심히 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학벌, 스펙, 노력 그런 레벨의 것이 아닌”이라면서 회식 자리에서 큰 조개를 배에 얹고 깨부순다.

이를 본 40대 노총각 팀장은 반색하며 봉지은을 인턴으로 채용한다. 이어진 내용에서 팀장이 “뭐 어떻게 하다가 그렇게 됐어~ 내가 나이가 40인데 아직 장가도 못 갔잖아”라고 말하자 남자 주인공은 “잤어요?!”라고 묻는다. 회차 마지막에서는 노총각 직원과 봉지은이 사귀는 사이로 그려진다.

일부 독자들은 크게 반발했다. 해당 장면은 봉지은이 남자 상사와 성관계를 가진 뒤 합격했다는 사실을 표현 것이라며 기한84의 여험 논란으로 이어졌다.

1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복학왕’ 연재를 중지해달라는 ‘*** 연재 중지를 요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등장해 13일 오전 7시 기준 4만명 이상이 동의했다.

청원인은 “이번에 올라온 웹툰 중에 주인공 여자가 본인보다 나이가 20살이나 많은 대기업 팀장과 성관계를 해 대기업에 입사를 한다는 말도 안 되는 내용으로 여성을 희화화했다”고 지적했다.

네이버 웹툰이 논란이 일자 이날 오후 해당 부분을 수정했다. 조개는 대게로 변경됐고 봉지은의 자세도 벽돌로 테이블 위 대게를 내려치는 것으로 수정됐다.

네이버웹툰 측은 ‘작가의 말’ 페이지를 통해 “작품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사과하며 “현재 작가님이 수정해주신 원고로 수정 반영했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작품으로 다뤄지는 다양한 사안들에 대해 작가님과 함께 더욱 주의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