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74065 0912020081362074065 08 0801001 6.1.17-RELEASE 91 더팩트 59621382 false true false false 1597244402000 1597244417000

송가인·김연아·윤두준 출동…'갤노트20' 개통 분위기 띄운다

글자크기
더팩트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가 13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사전 개통에 앞서 기념행사를 진행한다. /최수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동통신 3사, 13일 '갤럭시노트20' 개통 행사…코로나19 맞춤형 진행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잔뜩 움츠렸던 이동통신사들이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출시를 맞아 안전을 확보한 차별화된 개통 행사를 실시하며 분위기 띄우기에 나선다.

13일 이동통신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가 이날 일제히 '갤럭시노트20' 개통을 기념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이동통신 3사는 '갤럭시노트20' 예약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14일 사전 개통을 진행하며, 21일 제품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먼저 SK텔레콤은 '드라이브 스루' 방식 개통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오전 서울 성동구 왕십리 비트플렉스 5층 야외 주차장에서 '갤럭시노트20' 예약 고객 대상으로 특별한 제품 수령 이벤트를 마련했다.

행사에 참여하는 고객은 인기 트로트 가수 송가인의 축하 공연을 볼 수 있다. 피겨여왕 김연아도 참석해 자리를 빛낸다. SK텔레콤은 행사 이후 고객을 T맵 택시를 활용해 원하는 장소에 내려줄 계획이다.

더팩트

SK텔레콤은 인기 트로트 가수 송가인의 축하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갤럭시노트20' 드라이브 스루 행사를 준비했다. /이선화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는 올해 상반기 '갤럭시S20' 출시 때와 비교하면 행사 규모를 키운 것이다. '갤럭시S20' 출시 당시에는 코로나19 발생 초기, 감염병 확산 우려를 고려해 유명인을 앞세운 고객 초청 행사를 아예 열지 않았다.

SK텔레콤은 안전을 확보하면서도 신제품 출시 분위기를 띄울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한 끝에 언택트(비대면) 트렌드에 따라 이번 개통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 행사장에서는 '줄서기·축제' 등 이전 신제품 개통 행사에서 볼 수 있었던 장면이 아닌, 코로나19 시대에 맞는 장면이 연출될 것으로 보인다.

KT 역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개통 행사를 준비했다. SK텔레콤과 같이 비대면 트렌드와 오프라인 행사가 결합된 형태는 아니다. 이날 저녁 연기자 겸 가수 윤두준을 초청해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를 연다.

앞서 KT는 상반기 출시 행사에서도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갤럭시S20'의 주요 사양을 소개하고 고객 사은품 추첨을 진행했다. 이번에도 마찬가지다. 달라진 점은 선발된 고객들(5명)이 직접 방송에 나와 토크에 참여한다. 추첨 혜택은 1년 요금 지원 등이 준비됐다.

더팩트

KT는 연기자 겸 가수 윤두준이 참여하는 '갤럭시노트20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를 진행한다. 사진은 '갤럭시S20' 출시 당시 이뤄진 KT 유튜브 라이브 중계 모습. /KT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G유플러스는 단독 색상인 '미스틱 핑크'를 강조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핑크빛 일상 공유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10여 명을 초청해 이날 오전 9시 30분 서울 종로구 르메이에르빌딩 종각직영점에서 '핑크빛으로 물든 행사장'을 연출한다.

이동통신 3사는 개통 행사를 포함해 다양한 마케팅을 실시하며 '갤럭시노트20' 고객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키워드는 비대면이다. 비대면 마케팅에 대한 활용도가 낮았던 상반기에는 '신제품 출시 특수'를 누리지 못해 이번 '갤럭시노트20'으로 만회를 노린다.

이동통신 3사는 '갤럭시노트20' 사전 예약을 앞두고 개통 및 배송 서비스를 비대면 트렌드에 맞게 개선했다. 또 체험 공간에서의 방역 조치를 강화했으며, 고객이 모든 업무를 스스로 처리하는 무인 매장도 하나둘 선보이고 있다.

이동통신 관계자는 "'갤럭시노트20' 사전 예약 판매 흐름이 나쁘지 않다. 비대면 마케팅을 적극 실시해 좋은 판매 분위기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rocky@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