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46776 0432020081262046776 02 02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177002000 1597177086000

장마 주춤, 강한 소나기·폭염…내일 소나기, 모레 다시 장맛비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마가 잠시 주춤하는 사이 오늘(12일)은 대부분 지방에 강한 소나기가 내리겠고, 강원과 남부지방은 폭염이 기승을 부릴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기온이 올라가고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오늘 오후부터 밤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 천둥, 번개가 치고 돌풍이 불면서 매우 강한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소나기 예상강수량은 20~80mm가량 되겠습니다.

기상청은 내일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리겠고, 국지적으로 매우 강한 소나기로 인한 저지대 침수나 산사태, 축대붕괴 등의 피해가 없도록 대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 짧은 시간 동안에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다면서 산간, 계곡의 야영객들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부탁했습니다.

중부지방 장맛비는 모레 다시 시작될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모레 아침에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부터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서울, 경기와 강원, 충청북부로 비가 확대될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강원과 남부지방에는 폭염경보와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기온이 큰 폭으로 올라갈 전망입니다.

오늘 대구의 기온은 35도까지 올라가겠고, 강릉은 33도, 광주 31도, 서울은 30도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는 더욱 높게 올라가겠다면서 건강관리와 농·축산물 관리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오늘 제주도는 밤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충청과 남부지방에는 오전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안영인 기자(youngin@sbs.co.kr)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마부작침] '의원님 식당'에서 몰아 쓴 1,300만 원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