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45967 0782020081262045967 06 0602001 6.1.17-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160509000 1597160537000 related

임재욱, 코로나19로 회사 경영난…텅 빈 사무실 “무급 휴가 줬다”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임재욱이 코로나 19로 경영 어려움을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지난달 공개된 임재욱의 일상을 함께 시청하는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임재욱은 과거 ‘불청’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회사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에도 임재욱은 촬영 중 직원들에게 월급을 송금하는 등 대표로서 책임을 다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도 임재욱은 사무실에서 인터뷰를 진행했다. 하지만 텅 빈 사무실에 청춘들은 의아함을 드러냈다. 이에 임재욱 회사에 소속되어 있는 박선영은 “회사가 어려워 무급 휴가를 줬다”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임재욱의 회사 역시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김부용은 “영화에 투자를 많이 했는데 코로나로 개봉을 못 했다고 하더라”라고 설명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