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45465 1242020081162045465 06 0601001 6.1.17-RELEASE 124 스포츠동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155000000 1597155800000 related

[전문] 권민아 “FNC 대표 한성호 만나, 진심으로 죄송”

글자크기
[동아닷컴]
스포츠동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문] 권민아 “FNC 대표 한성호 만나, 진심으로 죄송”

AOA 전 멤버 권민아가 지속된 폭로전에 사과했다.

권민아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께서 걱정과 응원을 해주셨는데 또 한 번 실망을 끼쳐 드려 정말 죄송하다. 나로 인해 피해 입은 모든 분들, 또 그 (손목 흉터) 사진을 보고 놀라셨을 많은 분들께도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앞서 권민아는 8일 극단적 시도를 한 사진을 공개해 충격을 안겼다. 그는 FNC 관계자의 반응 때문에 극단적 시도를 했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태의 책임자로 지민, 설현, 한성호 대표의 실명을 언급했다.

스포츠동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민아는 “그날 내가 깨어나지 못하고 있을 때에 예전 FNC 식구 분들이 밤새 자리를 지켜주셨다고 들었다. 오늘은 한성호 회장님과의 만남이 있었다”며 “FNC, AOA를 정말 좋아했는데 이 문제 때문에 AOA를 그만두게 된 게 너무 슬펐고 너무 힘들었다. 오늘 회장님의 말씀을 들으면서 회장님의 진심을 느낄 수 있었고 그냥 이렇게까지 되어버린 게 너무 후회가 된다”고 털어놨다.

이어 “걱정해주셨던 팬 분들과 지인, 가족들, 또 저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AOA 팬 분들과 지인, 가족들, 또 나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AOA 팬 분들께도 너무 죄송하다. 앞으로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반성하며 열심히 치료 받겠다”며 재차 사과했다.

한편, 권민아는 지난 달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AOA 리더 지민으로부터 10년간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지난 8일에는 극단적 시도를 해 응급실에 실려가 치료받았다. 이후 퇴원해 가족들 곁에서 회복 중이다. 전 리더 지민은 팀을 탈퇴했다.

이하 권민아 글 전문
많은 분들께서 걱정과 응원을 해주셨는데 또 한번 실망을 끼쳐 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저로 인해 피해입은 모든 분들.. 또 그 사진을 보고 놀라셨을 많은 분들께도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그날 제가 깨어나지 못하고 있을 때에 예전 FNC 식구분들이 밤새 자리를 지켜주셨다고 들었고.. 오늘은 한성호 회장님과의 만남이 있었습니다. 저는 FNC를 AOA를 정말 좋아했는데... 이 문제 때문에 AOA를 그만두게 된 게 너무 슬펐고 너무 힘들었습니다.. 오늘 회장님의 말씀을 들으면서 회장님의 진심을 느낄 수 있었고.. 그냥 이렇게까지 되어버린 게 너무 후회가 되네요.. 저를 걱정해주셨던 팬분들과 지인, 가족들.. 또 저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AOA 팬분들께도 너무 죄송하고... 앞으로 두번 다시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반성하며 열심히 치료받겠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 Copyrights ⓒ 스포츠동아(http://sports.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