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43353 0032020081162043353 02 0202007 6.1.17-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141038000 1597141147000

서울 마포구 불광천서 변사체 발견…경찰 조사 중

글자크기
연합뉴스

서울 마포구 불광천서 변사체 발견…경찰 조사 중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1일 호우 피해 상황을 발표하면서 마포구 불광천에서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본부는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 피해로 볼 수 있는 정황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인명 구조와 관련해 청계천에서 1명, 중랑천에서 2명을 구조했다고 전했다.

동대문구 전농동과 영등포구 영등포본동에서 각각 주택이 파손되는 피해가 있었으며, 용산구 한남동과 청파동, 금천구 독산동에서 담장 붕괴 사고가 났다.

이날 오후 6시 기준으로 도로 7곳, 하천 17곳, 육갑문 40곳에서 차량과 사람의 접근을 통제하고 있다.

서울 지역에 비가 그치면서 호우주의보는 오전 11시 해제됐지만, 한강대교 수위는 5.78m로 여전히 통제 기준인 4.4m보다 높은 상황이다. 잠수교 수위는 8.42m다. 팔당댐 방류량은 초당 1만405t이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