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19699 0372020081162019699 06 0601001 6.1.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72857000 1597072866000 popular

강주은, 머리자르겠다는 '최민수♥'의 말에 "이렇게 고마울 수가"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김은혜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강주은 인스타그램



미스코리아이자 방송인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와의 달콤한 일상을 드러냈다.

11일, 방송인 강주은은 "낮에 해가 살짝 나왔다. 그 덕분인지 남편이 뜬금없이 머리를 살짝 다듬겠다는 말에 이 기회를 놓칠 수 없는 일이라 얼렁 함께 짜르러 갔지!"라는 말과 함께 "기대하지도 않았는데 내 마음대로 머리스타일을 만져보라고 해서 맘 바뀌기전에 싹뚝 싹뚝!!! 역시 부부가 살아가는 세월의 보람들은 바로 요런사소한 순간들인거같아요~~ 요렇게 고마울 수가"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미용실에서 함께 웃고 있는 강주은과 최민수와의 투샷이 담겼다. 머리를 자른 후 깔끔해진 최민수의 스타일에 많은 이들의 시원함을 자아냈다. 행복한 부부의 모습이 사랑스럽다.

한편, 강주은은 인스타그램과 예능 등에 활발히 활동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