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18420 0182020081062018420 01 0102001 6.1.17-RELEASE 18 매일경제 56680987 false true false false 1597059620000 1597067886000

정무 최재성, 민정 김종호, 시민사회 김제남…청와대수석 3명 임명

글자크기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 정무수석에 최재성 전 의원, 민정수석에 김종호 감사원 사무총장, 시민사회수석에 김제남 기후환경비 서관을 발탁했다.

지난 7일 노영민 비서실장과 비서실 수석 5명이 일괄 사표를 제출한 지 사흘 만이다. 이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 같은 청와대 수석 인사를 발표했다. 함께 사표를 냈던 노 실장과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외숙 인사수석은 일단 자리를 지켰다. 사표를 낸 6명의 고위 참모 중 절반이 교체된 것이다.

강기정 전 정무수석 후임으로 발탁된 최재성 신임 정무수석(55)은 동국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17∼20대 국회에서 활동한 4선 의원 출신이다. 2017년 대선 당시 문재인 후보 캠프 종합상황본부 제1상황실장을 맡는 등 '친문' 인사로 불린다.

김종호 신임 민정수석(58)은 문재인정부 출범 직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에 발탁됐고, 2018년부터 감사원 사무총장을 맡아왔다. 김조원 전 민정수석에 이어 연속으로 감사원 출신이 임명되면서 조국 전 수석 때부터 이어온 비검찰 민정수석의 계보를 잇게 됐다. 김제남 신임 시민사회수석(57)은 녹색연합 등 시민단체 활동을 하다 정의당 소속으로 19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지난 1월부터 청와대 기후환경비서관으로 근무해왔다.

[임성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