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17194 1072020081062017194 06 0602001 6.1.17-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97050720000 1597050937000 related

박상철 막내딸 "이혼 소송 A씨, 목적은 돈…아빠 오래 고통 받았다"[전문]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박상철의 막내딸이 최근 박상철과 이혼 소송 중인 A씨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자신을 박상철 막내딸이라고 밝힌 박모 씨는 "그동안 A씨로 인해 받아온 상처와 비통함이 아물기도 전에 계속되는 협박과 자기중심적인 언론 보도에 도저히 참을 수 없어 고민 끝에 이 글을 올린다"고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박상철과 A씨는 이혼을 둘러싸고 갈등을 벌이고 있다. A씨는 박상철이 전처와 혼인 생활을 하던 도중 혼외자를 낳은 인물. 두 사람은 혼인신고 4개월 만에 이혼 소송을 시작했고, 그 뒤로도 취하와 소송을 반복하며 갈등을 벌이고 있다. 박상철은 A씨가 강남 30억 원 아파트를 요구하는 등 자신에게 협박을 일삼았다고 했고, 반대로 A씨는 박상철이 아이를 학대하는 등 폭력을 행사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자신의 글이 모두 한 치의 거짓없는 사실이라고 거듭 강조한 박 씨는 A씨의 등장으로 힘든 사춘기 시절을 보냈다고 고백했다. 박 씨는 "사실이 아닌 일이 기사화 된 것에 많은 상처를 받았다. 무엇보다 엄마가 괴로워하며 슬퍼하시는 모습이 도저히 용서가 안 된다"며 "A씨는 지금도 계속해 돈을 목적으로 저희 엄마를 언급하고 있다. 그렇게 원하던 거 다 가지고 남의 가정 피눈물 나게 만들었는데 그걸로 부족하냐. 자꾸 보상하라고 하는데 제 사춘기와 저희 가족이 당신으로 인해 겪은 상처는 어떻게 보상할 거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매번 기사낸다, 방송국에 알린다 온갖 협박으로 저희 아빠도 유명인이라는 이유 하나로 오랜 시간 고통받았을 것"이라며 "자해 후 돈을 목적으로 말도 안되는 폭행 고소를 하고 유명세를 이용해 협박 등 이미 법정에서 다 끝난 이야기지만 필요하다면 법정에 출석할 용의가 있다"고 했다.

또 "사건과 별개로 저희 아빠는 제게 소중한 분이시고 저와 언니 오빠에게 늘 최선을 다했고, 더할 나위없이 좋은 아빠다. 그러니 저희를 언급하시며 자식을 버렸다는 듯한 억측은 삼가 해주길 바란다"고도 강조했다.

다음은 박상철 막내딸의 글 전문이다.

저는 가수 박상철 1남 2녀 중 막내 박OO 입니다.

제가 이 글을 올리는 이유는 현재 저희 가족에게 일어나고 있는 뉴스에 대해서 저희 가족이 그 동안 상간녀로 인해 받아온 상처와 비통함이 아물어 지기도 전에 계속되어오는 협박과 지금과 같이 계속되는 자기중심적인 언론보도에 도저히 참을 수 없어 고민 고민끝에 이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이 글을 써내려 가기 전, 저는 제가 겪었던 온전히 저의 입장을 있는 사실만을 쓸 것을 맹세합니다.

저의 초등학교 6학년 생일은 악몽이었습니다. 생일을 하루하루 세어가며 기다리던 그 날이었는데 그날 이 여자의 존재를 알게 되었고 아빠에 대한 배신감과 실망이 컸지만 아빠는 하루가 다르게 매일 아빠로서 할 수 있는 최선을 저와 언니 오빠에게 다 해 주었습니다. 상간녀는 매년 제 생일을 기억해 그 날 마다 난리를 치고 아빠와 저를 만날 수 없게 하였습니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생일이 어느 순간부터 오지 않았으면 하는 날로 바뀌게 되었죠. 사춘기를 이 여자로 인해 하루하루 악몽에 시달리며 살았습니다. 어린 시절부터 지금까지 상간녀의 굴레에서 벗어날 수가 없었죠.

제가 고등학교 3학년이었을때, 본인이 기사에서 자랑스럽게 언급한 것처럼 저희 집에 찾아와서 열어줄 때까지 문을 두드리고 계속하여 초인종을 누르며 괴롭혀왔습니다. 그 밖에도 어느날 하교 후 집에 갔는데 집 문과 엘리베이터, 집 부근에 자신이 아빠의 부인이라며 자신의 등본과 (아빠와 자신, 그리고 아이의 가족관계서) 돈을 달라는 내용의 벽보가 동네 주민들이 다 볼 수 있게 여기저기 붙어있었습니다. 학교에 찾아오진 않을까 또 언제 집에 찾아올까 하는 불안함에 대인기피증과 생리불순과 이로 인한 스트레스로 극심한 복통에 약을 먹으며 항상 마음을 졸이며 지내왔습니다.

누구보다도 힘들었을 사람은 저희 엄마입니다. 부끄러운줄 모르고 계속해서 개인 톡으로 엄마에게 입에 담지 못할 폭언과 인신공격을 하며 이혼을 하라는 협박으로 엄마를 오랫동안 괴롭혔습니다. OOOOO의 인터뷰 기사에서 전처가 ‘너희 둘이 살아라. 대신 돈은 내가 갖겠다.’라며 웃으며 그러라고 했다.’라고 적혀있습니다. 이러한 기사로 인해 저희 어머니가 돈을 다 챙겨 이득을 취하고 이혼했다는 댓글들이 난무합니다. 기사는 있는 사실만을 가지고 나오는것이라고 그동안 믿고 읽어왔는데 제가 너무 세상을 몰랐나 봅니다. 계속해서 돈 돈 거리는데 네 맞습니다. 제 입장에서 이 여자의 목적은 돈으로 밖에 안보이거든요. 그렇게 원하던 이혼 하라고 해서 천사같은 저희 어머니가 이혼까지 해주고 결혼했으면 알아서 잘 살면 될 것을 4개월만에 이혼 소송하는 건 돈이 목적이겠죠. 생각보다 돈을 마음대로 쓸 수 없어서 화가났나요? 사랑해서 결혼한거 아니었나요?

저는 이번 일로 사실이 아닌 일들이 기사화가 되는것에 정말 많은 상처를 받았습니다. 무엇보다도 엄마가 괴로워하며 슬퍼하시는 모습이 저는 도저히 용서가 안됩니다. 상간녀는 지금도 계속하여 돈을 목적으로 저희 엄마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상간녀의 거짓기사 인터뷰로 인해 엄마가 더 이상의 상처를 받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그렇게 원하던거 다 가지고 남의 가정 피눈물 나게 만들었는데 그걸로 부족하던가요? 저는 원래 아주 활발한 성격이었는데 이 일이 있은 후 낯도 가리고 성격도 많이 변하게 되었습니다. 자꾸 보상하라고 하던데 제 사춘기와 저희 가족이 당신으로 인해 겪은 상처는 어떻게 보상하실건가요?

매번 기사낸다 방송국에 알린다와 같은 온갖 협박으로 저희 아빠도 유명인이라는 이유 하나로 오랜시간 고통 받았을 겁니다. 지금도 결국 원하는 액수를 못 가져서 저희 가정을 파탄낸것으로도 모잘라 OOOO와 각종 언론사에 직접 인터뷰 하셔서 올린 글들 정말 원래도 상상초월이라고 생각했지만 도무지 뭐라 형용할 단어가 없네요.

심지어는 저와 저희 엄마, 아빠 사진을 올리고서는 상간녀와 혼외자라는 글까지 돌아다녀서 제가 사진을 내려달라고 요청했지만 제가 무슨 힘이 있겠어요. 도가 지나친 악플들, 서슴치않고 언급되는 저와 엄마의 이름과 사진은 버젓이 돌아다니는데 상간녀는 언론 뒤에 숨어서 안 그래도 상처받은 저와 엄마를 댓글로 욕을하고 신상을 숨기고 지내네요. 누군가 이 억울함 씻어 주겠죠?

자해 후 돈을 목적으로 말도 안되는 폭행고소를 하고 유명세를 이용하여 협박 등 이미 법정에서 다 끝난 이야기지만, 필요하다면 저는 법정에 출석할 용의가 있습니다.

또, 사건과 별개로 저희 아빠는 제게 소중한 분이시고 저와 언니 오빠에게 늘 최선을 다했고, 더할 나위없이 좋은 아빠입니다. 그러니 저희를 언급하시며 자식을 버렸다는 듯한 억측은 삼가 해주길 바랍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