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14587 1112020081062014587 01 0102001 6.1.17-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46107000 1597048267000

[속보] 靑수석 일부교체···정무수석 최재성, 민정수석 김종호

글자크기

노영민 비서실장 거취는 언급 안해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더불어민주당 최재성 전 의원을, 신임 민정수석으로 김종호 감사원 사무총장을 각각 내정했다. 시민사회수석에는 김제남 청와대 기후환경 비서관을 내정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같은 내용의 청와대 수석의 일부 교체를 발표했다. 강 대변인은 최 정무수석 내정자에 대해 “시민운동을 하다 정계에 입문해 여당 대변인, 사무총장 등을 두루 거친 4선 의원 출신”이라며 “정무적 역량뿐 아니라 추진력과 기획력이 남다르다. 야당과의 활발한 소통을 바탕으로 국정과제의 원활한 추진을 지원하고 협치 복원 및 국민통합에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 민정수석에 대해 “감사원 요직을 두루 거친 전문가일 뿐만 아니라 문재인 정부 초대 공직기강비서관으로 재직하며 인사 검증의 기틀을 마련했다”며 “문재인 정부 국정철학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고 전했다. 김 시민사회수석은 “오랜 시민사회 활동을 바탕으로 사회의 다양한 갈등을 선제적으로 조정하고 해결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강 대변인은 최근 사의를 표명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의 거취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