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10835 0242020081062010835 06 0602001 6.1.17-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40445000 1597040480000 popular

'극단적 시도' 권민아 현재 퇴원…소속사 "母 집에서 안정 취하는 중" [공식]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최근 AOA 전 리더 지민의 괴롭힘과 멤버 및 소속사 FNC의 방관을 폭로한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극단적 선택 시도 후 입원했다가 현재는 퇴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데일리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10일 권민아의 소속사 우리액터스 측은 “권민아가 어제(9일) 병원에서 퇴원했다”며 “현재 어머니 집에서 안정을 취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활동 계획과 관련해서는 “(권민아의)건강이 완전히 회복되기 전까지 당분간 활동 계획은 없다”고 덧붙였다.

앞서 멤버의 따돌림과 괴롭힘으로 AOA를 탈퇴할 수밖에 없었다고 폭로했던 권민아는 폭로 후에도 가해 멤버인 지민과 소속사에서 진심어린 사과는 받을 수 없었다고 추가 폭로를 이어왔다. 권민아는 지난 8일 자신의 SNS에 이후에도 여전히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음을 토로하며 멤버 설현과 지민 소속사 관계자 등 실명으로 인물들을 저격하기도 했다. 그는 이어 “우리 엄마, 언니 가족들은 말 한마디도 못 하고 죄도 없이 울겠지, 정신적인 피해 보상 다 해줘라, 넉넉히 해줘라 돈밖에 모르는 사람이잖냐”며 “난 행복한 데 갈래. 여기 너무 괴롭다”라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해 많은 이들의 걱정을 샀다.

이에 소속사 우리액터스는 해당 글을 접한 뒤 곧바로 경찰과 119에 신고했고 현장에 구조대원이 도착해 권민아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한편 이와 관련해 권민아의 전 소속사인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9일 “AOA와 관련한 여러 불미스러운 일들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죄송하고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그간 멤버들 간의 관계를 더 세심히 살피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