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008151 0232020081062008151 08 0801001 6.1.17-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7036430000 1597036454000

韓 고등학생들 국제과학영재 모이는 대회 휩쓸었다

글자크기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서 한국 종합 1위

국제화학올림피아드는 종합 5위 달성

아시아경제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 한국 대표로 참가한 학생들이 전원 금메달을 획득해 종합 1위를 달성했다.(사진제공=과기정통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세계 과학영재들이 출전하는 유럽 물리올림피아드와 국제화학올리미아드에서 한국의 고등학생들이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10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0년 유럽물리올림피아드(European Physics Olympiad, EuPhO)에서 한국 대표 5명 전원이 금메달을 획득, 메달 순위에서 종합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57개국 260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우리나라는 코로나로 국제대회 일정이 조정되어 긴급하게 게스트팀으로 참가했음에도 불구하고 한국 대표 학생 전원이 금메달을 수상했다.


개인 종합부문에서는 ▲4위 박정음(경기과학고3) ▲6위 김희창(서울과학고3) 등 5명이 20위 안에 진입했다. 최현민(서울과학고3)은 실험 문제(1번 문항)에 대한 특별상을 수상했다.


유럽물리올림피아드 대회의 성적은 이론 30점과 실험 20점을 합한 50점 만점으로 평가된다. 이론 문제풀이와 실험 시험이 각각 5시간씩 진행되는데, 온라인 방식으로 열린 올해에는 실험 시험은 시뮬레이션 수행·분석으로 이뤄졌다. 올해 이론 문제는 솔레노이드와 원형고리 사이의 상호작용, 고정된 실린더를 이용하는 역학적 가속기, 고양이 눈동자를 모형화한 렌즈 분석이었고 실험 문제는 러더포드 산란과 역학계 특성 추정에서 각각 출제됐다.


아시아경제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 출전한 한국 고등학생들이 종합 5위를 거뒀다.(사진제공=과기정통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0년 국제화학올림피아드(International Chemistry Olympiad, IChO)에서도 한국 대표단이 종합 5위를 달성했다. 이번 대회는 7월23일부터 30일까지 열렸고 총 60개국(옵저버 8개국 제외), 235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우리나라는 금메달 2개, 은메달 2개를 차지하며 대만과 함께 공동 5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에서 전무겸(서울과학고3)과 홍준하(서울과학고3)는 금메달, 박준하(대구과학고3)와 이민정(대구과학고3)은 은메달 등 한국 대표 학생 전원이 메달을 수상했다. 개인 종합부문에서 전무겸(서울과학고3)이 2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터키 이스탄불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온라인 대회로 전환됐고, 실험시험 없이 이론시험으로만 진행됐다.


온라인에서 OIy-Exam이라는 시스템을 이용해 문제제시, 국제심판원 회의, 번역, 평가, 채점 모두 100% 온라인으로 진행하였고, 시험시간 동안은 줌미팅으로 녹화와 실시간 관리·감독을 진행됐다.


강상욱 과기정통부 미래인재정책국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우리나라 대표단 학생들이 세계 학생들과 경쟁하고 교류하면서 우수한 성과를 이루어 고무적”이라며 “국내의 우수한 학생들이 국가 기초과학을 견인하는 핵심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