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3596 0012020080961983596 02 0201001 6.1.17-RELEASE 1 경향신문 57858643 false true false false 1596930961000 1596931088000

판교 삼성메디슨 2명 확진…직원 150여명 전수검사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초음파 진단기기 전문기업인 삼성메디슨의 직원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방역 당국이 감염경로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9일 성남시에 따르면 삼성메디슨 직원으로 광주시 태전동에 사는 36세 남성(성남시 193번 환자)이 지난 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남성은 지난 6일부터 오한, 발열 등의 증상을 보여 성남시 수정구 정병원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했다. 이어 같은 삼성메디슨 직원으로 서울 종로구에 거주하는 53세 남성도 8일 확진 판정이 나왔다. 확진된 2명은 모두 삼성메디슨 판교 본사가 있는 알파리움타워 2동 9층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 당국은 삼성메디슨 판교 본사 직원 150여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벌여 98명이 음성으로 나왔으며 나머지는 검사를 진행중이다. 또 확진된 직원들의 감염경로와 함께 세부 동선,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최인진 기자 ijchoi@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