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3190 0512020080961983190 01 0108005 6.1.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926124000 1596926871000

북한, '완전 봉쇄' 개성시에 쌀·생활보장금 특별지원

글자크기

노동신면 1면 보도…"특별지원물자 열차 7일 도착"

뉴스1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진자 발생으로 인해 완전봉쇄 조처가 내려진 개성시에 특별지원물자가 전달됐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


(서울=뉴스1) 양은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봉쇄된 개성시에 쌀 등 특별지원 물품을 보냈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9일 보도했다.

신문은 이날 1면에 '어머니 당의 은정어린 특별지원물자' 제목의 기사를 통해 "특별지원물자를 실은 열차가 7일 오후 개성역에 도착하였다"고 전했다.

이는 앞서 지난 5일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로 열린 노동당 중앙위 정무국회의에서 개성에 식량과 생활비를 특별지원하기로 한 데 따른 조치다.

신문은 "김정은 동지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당 중앙위원회가 완전봉쇄지역인 개성시 인민들을 위하여 특별지원을 하였다"면서 "이번에는 많은 식량과 생활보장금을 특별지원하는 크나큰 은정을 베풀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개성시에는 완전 봉쇄조치가 내려진 뒤부터 식량과 의약품이 보장돼 왔고 이번에는 많은 양의 흰쌀과 생활보장금이 지원됐다

개성시당 회의실에서 열린 물품 전달 모임에는 리만건 당 제1부부장이 참석해 전달사를 했다. 신문은 지난 2월 당 조직지도부장에서 해임된 것으로 추정된 리만건의 직책을 당 제1부부장이라고 밝혔지만 어느 부서인지는 확인하지 않았다.

그는 김 위원장이 "개성시 인민들을 돌보아주는 것은 어머니 당이 마땅히 해야 할 본분"이라며 "악성 비루스(바이러스) 전파를 막기 위한 투쟁에 떨쳐나선 개성시 인민들과 언제나 함께 있을 것이라고 격려해주셨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일꾼들에게 "숭고한 뜻과 간곡한 당부를 뼛속 깊이 새기고 인민에 대한 멸사복무 정신을 높이 발휘하여 주민들의 생활을 안착시키는 데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또 현장에서 진행된 토론에서 참가자들이 김 위원장에게 감사 인사를 드리며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결의를 다졌다고 전했다.

뉴스1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진자 발생으로 인해 완전봉쇄 조처가 내려진 개성시에 특별지원물자가 전달됐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


yeh25@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