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2719 0522020080961982719 03 0308001 6.1.17-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916160000 1596916406000

화웨이 美 압박에 '백기' 키린 칩 세트 생산 중단

글자크기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중국 공룡 통신 장비 업체 화웨이가 미국의 압박 속에 간판급 제품인 키린 반도체 칩 세트의 생산을 중단하기로 했다.

뉴스핌

PC 마더보드 더미 속 스마트폰에 화웨이와 5세대 이동통신(5G) 로고가 떠 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가 부품 공급 업체들을 압박한 데 따라 핵심 부품을 조달하지 못하게 되자 내린 결정이다.

8일(현지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화웨이는 다음달부터 키린 반도체 칩 세트 생산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키린 칩은 휴대폰을 포함한 IT 기기의 핵심 부품으로, 화웨이의 주력 사업 전반으로 파장을 미칠 것이라는 우려다.

화웨이의 반도체 칩 사업 부문은 공급망 교란으로 인해 주력 제품인 키린 칩 세트의 생산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업체의 소비자 비즈니스 부문 리처드 유 대표가 밝혔다.

이와 함께 인공지능(AI) 기반의 칩 역시 생산이 중단된다고 그는 말했다. 이번 결정은 화웨이의 수익성 측면에서 커다란 손실이라는 지적이다.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 기업은 물론이고 유럽을 포함한 동맹국들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화웨이 보이콧을 벌이고 있다.

지난 5월 미 상무부는 소프트웨어 업체와 IT 장비 업체에 화웨이와 거래하려면 먼저 라이선스를 취득하도록 했다.

화웨의 반도체 사업 부문은 시놉시스와 카덴스 디자인 시스템스 등 미국 업체의 소프트웨어에 크게 의존하는 실정이다.

트럼프 행정부의 고강도 압박이 화웨이의 날개를 꺾어 놓았다는 분석이다.

higrace5@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