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2027 0032020080861982027 01 0102001 6.1.17-RELEASE 3 연합뉴스 56680987 false true false false 1596890575000 1596890582000

김근식 "청와대 집단사표, 매우 이례적…조기 레임덕 느낌"

글자크기
연합뉴스

발언하는 김근식 자문단장
지난달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미래통합당의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 청문자문단 및 정보위원 2차 회의'에서 김근식 자문단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미래통합당 송파병 당협위원장인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8일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등 수석 비서관들의 집단 사표에 대해 "매우 이례적이라며 "난파선 탈출과 조기 레임덕의 느낌적 느낌"이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이날 페이스북에 "민심을 무마하고 국면 전환을 위한 것이라면 대통령이 직접 참모진을 교체하는 게 정상 아닐까"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이 주도한 문책성 교체가 아니다. 비서실장과 수석들이 임명권자에게 집단사표를 던진 모양새"라며 "왠지 고요한 절간 같은 청와대, 사람들이 다 떠난 텅 빈 집처럼 느끼는 건 저만의 기우이자 우려겠지요"라고 덧붙였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