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0333 0202020080861980333 06 0601001 6.1.1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876288000 1596876382000 popular

양팡, 뒷광고 이어 조작방송 `점입가경`…"진심으로 죄송" 사과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먹방 유튜버 ‘양팡’이 ‘뒷광고’ 논란에 이어 조작방송 논란에 휩싸였다. 양팡은 조작방송을 시인하고 사과했다.

양팡은 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을 통해 "진심으로 죄송하다. 저를 사랑해주시고 시청해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양팡은 "광고 영상임에도 아프리카TV 라이브 도중에 광고에 대해 정확히 사전 고지를 하지 않았다"며 유료광고 누락을 재차 사과했다.

양팡은 한 스포츠 브랜드 관련 영상이 조작이었음을 시인하며 “라이브 방송 중 해당 광고가 마치 즉흥적으로 이뤄진 협찬인 것처럼 연출해 큰 혼란을 드렸다. 유료 광고 표기는 바로 했지만 사전에 브랜드 측과 협의된 콘텐츠임을 말씀드렸어야 했다. 광고 표기에 대한 짧은 지식과 안일한 생각으로 혼란과 실망을 드려 진심으로 반성하고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고비 수익과 2건의 광고 비용 및 영상 수익 등을 기부하겠다고 말했다. 양팡은 “계속해서 반복되는 잘못으로 저는 용서해 달라고 말씀드릴 염치조차 이제 없다”며 “앞으로 살면서 제가 저지른 잘못을 하나하나 곱씹고 뼈저리게 뉘우치고 반성하겠다”고 사과했다.

앞서 참피디는 4일 새벽 유튜브 채널을 통해 유튜버들이 콘텐츠에 광고 안내 등을 비롯해 광고임을 알 수 있는 표시 없이 영상을 올리는 '뒷광고' 의혹을 제기하며 "영상과 스크린샷을 2년간 모았다. 증거 있는데 다 풀어도 되냐"면서 폭로를 예고했다. 참피디는 "허위 사실이면 고소해라"면서 유명 먹방 유튜버인 문복희, 상윤쓰, 쯔양, 나름 등과 유튜버 콘텐츠 회사 샌드박스, 샌드박스의 대표 도티 등 여러 유튜버들을 실명으로 공개 비판했다.

양팡은 유튜버들의 뒷광고 논란 후 별다른 사과문이나 입장문 없이 몇몇 영상을 삭제 처리해 비판을 받았다. 결국 양팡은 5일 아프리카TV 채널에 "항상 내 영상을 찾아봐주고 응원해주는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는 글을 올렸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