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0013 0522020080861980013 04 0401001 6.1.17-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873618000 1596873759000

트럼프 "재선하면 북한·이란과 합의 가능"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11월 대선에서 자신이 승리하면 북한과도 이란과도 합의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8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의 개인 리조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내가 재선하면 북한과도 이란과도 즉시 합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단, 그가 말한 '합의'가 어떠한 것인지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대선에서 자신이 당선되지 않았다면 북한과 전쟁을 했을 것이라는 기존 주장도 거듭했다.

또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가진 것에 대해 언급하며 "(북한과는) 일찍이 다른 정권에서는 구축하지 못했던 관계를 가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뉴스핌

[워싱턴 로이터=뉴스핌] 이홍규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2020.08.05 bernard0202@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oldendo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