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9938 1102020080861979938 03 0310001 6.1.17-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873055000 1596873074000

폭우에 금호타이어 광주·곡성공장 조업 차질

글자크기
광주와 곡성에 사업장을 둔 금호타이어가 폭우로 조업에 차질을 빚었다.

조선비즈

금호타이어 광주공장에 밀려든 흙탕물.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8일 금호타이어에 따르면 집중호우로 인한 안전사고를 우려해 이날 광주와 곡성 공장의 오전 근무자 전원이 퇴근하고 조업을 일시 중단했다.

황룡강과 인접한 광주공장에서는 강물 수위가 높아지면서 공장 내부로 흙탕물이 밀려들었으나 누전·설비파손 등 추가 피해는 없었다.

곡성공장에서는 인접 도로가 불어난 물에 잠기면서 근로자들의 퇴근길이 한때 지연되기도 했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누전이나 여러 호우 피해를 우려해 예방 차원에서 오전 근무조만 퇴근하도록 했다"고 했다.

정민하 기자(min@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