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2971 0962020080761972971 05 0507001 6.1.21-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805681000 1596805944000

'전준우 역전 만루포' 롯데, 두산전 8-4 승리…5연승 질주[SS현장]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롯데 전준우. 사진 | 스포츠서울 DB


[잠실=스포츠서울 이지은기자] 롯데가 전준우의 만루포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롯데는 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과의 원정 경기에서 8-4 역전승했다. 이로써 8월 치른 5경기에서 전승을 거두며 연승 기록을 늘렸다. 시즌 38승35패로 6위까지 올라서며 5강 싸움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선발 박세웅은 6이닝 8안타 1볼넷 2삼진 4실점을 기록하며 승수쌓기엔 실패했다. 5회까지 무실점이었으나 6회 찾아온 고비를 넘지 못한 게 아쉬운 대목이다. 7회말 무사 1루 상황에서 불펜을 가동해 이인복이 마운드에 올랐지만, 승계주자 실점하며 박세웅의 자책점을 높였다.

그러나 뒤늦게 터진 타선이 폭발적이었다. 8회 초 무려 7득점을 하는 빅이닝을 만들며 승부를 단번에 뒤집었다. 무사 1,2루 상황에서 안치홍이 적시타로 이날 첫 안타를 터뜨렸고, 김준태가 희생플라이로 2점 차까지 좁혔다. 2사 만루까지 이어진 기회에서 전준우가 자신의 개인 통산 150번째 홈런을 터뜨리며 기어이 역전을 만들었다. 8회 말 안치홍과 손아섭의 호수비로 집중력을 이어간 롯데는 9회 초 선두타자로 나선 한동희가 솔로포를 추가하며 승리를 굳혔다.

반면 두산은 선발 이영하가 6이닝 6안타 1삼진 4볼넷 무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필승조의 방화로 한 달만에 갖춘 승리 요건이 날아갔다. 시즌 43승1무33패로 어느덧 4위 추락이 눈앞에 왔다.
number23togo@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