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1955 0112020080761971955 06 0601001 6.1.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99397000 1596800050000 popular

'뒷광고' 쯔양, 돈 다벌고 은퇴? "집에 빚있어 못모았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쯔양 유튜브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튜브 '뒷광고' 논란으로 은퇴한 인기 유튜버 '쯔양'이 유튜브 수익으로 돈을 모으지 못한 이유를 밝혔다.

쯔양은 7일 자신의 은퇴 선언을 주제로 콘텐츠를 만든 유튜버 뻑가의 영상에 은퇴 이유에 대한 댓글을 남겼다.

뻑가는 해당 영상에서 쯔양이 은퇴 공지글에 '어떠한 이유로 돈을 모으지 못했다'고 언급한 부분을 지적했다.

쯔양은 뻑가의 지적에 대해 "어떠한 이유라고 했던 부분은 제가 밝히기 싫었던 개인사"라며 "혹여 저희 부모님조차도 공격 받게 될 것 같아 말씀드리지 못했지만 이 얘기를 안 하면 계속 논란이 될 것 같다"며 운을 뗐다.

이어 쯔양은 "집에 빚이 있었다"고 고백하며 "빚이 있다는 사실로 인해 동정을 받고 싶은 것이 아닌, 제가 한 말을 추측하고 회사에 억울한 누명을 씌우지 말아달라는 얘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회사에선 유튜브 수익에 대해 전혀 손대지 않았고, 이 내용 또한 커뮤니티에 적어 놓았다"며 "고작 먹방을 찍는데 인력이 많았다는 부분에서 저와 함께 제작진이 방송을 어떻게 섭외하고 만들어왔는지에 대해 전부 메일 보내드렸으나 답장이 없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쯔양은 "다른 사람들에게 폐 끼치고 싶지 않아서 커뮤니티에 제 주변사람을 비난하지 말아달라고 간곡히 부탁드렸다. 저와 열심히 일 해왔던 제작진에 대한 의혹을 멈춰달라. 뻑가님께서 이 글을 꼭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썼다.

앞서 지난 6일 쯔양은 광고성 대가를 받고도 광고 사실을 표기하지 않는 일명 '뒷광고' 논란으로 은퇴를 선언했다.

당시 쯔양은 "방송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던 시기에 몇 개의 영상에 광고 표기를 하지 않았다"며 "이는 명백하게 잘못된 바이며 이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쯔양은 "저지른 잘못에 대한 질타가 아닌 '몰래 뒷광고를 해왔다' '탈세를 해왔다' '사기꾼' 등 허위 사실을 퍼트리는 댓글 문화에 지쳐 앞으로 더는 방송 활동을 하고 싶지 않다"고 덧붙였다.

쯔양의 댓글에 유튜버 뻑가는 "현재 쯔양님 요청으로 쯔양 제작팀에 대한 의혹 내용은 잘라냈다"며 의혹제기에 대해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힘내세요"라며 콘텐츠 재편집을 진행했다고 밝히며 응원 댓글을 남겼다.

다음은 쯔양이 남긴 댓글 전문



어떠한 이유라고 했던 부분은 소속사 때문이 아닌 제가 밝히기 싫었던 개인사 입니다.

혹여 저희 부모님 조차도 공격 받게될것 같아 말씀드리지 못했지만 이 얘기를 안하면 계속 논란이 될것 같네요.

집에 빚이 있었습니다. 또한 빚이 있다는 사실로 인해 동정받고 싶은것이 아닌 제가 한말을 추측하고 회사에 억울한 누명을 씌우지 말아달라는 얘기입니다.

회사에선 유튜브 수익에 대해 전혀 손대지 않았고 이 내용 또한 커뮤니티에 적어 놓았습니다.

그리고 고작 먹방 찍는데 인력이 많았다는 부분에서 저와 함께 제작진이 방송을 어떻게 섭외하고 만들어왔는지에 대해 전부 메일 보내드렸으나 답장이 없으시네요.

다른 사람들에게 폐끼치고 싶지 않아서 커뮤니티에 제 주변사람을 비난하지 말아달라 간곡히 부탁드렸습니다.

저와 열심히 일해왔던 제작진에 대한 의혹을 멈춰주세요. 뻑가님께서 이 글을 꼭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