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1947 1192020080761971947 01 0101001 6.1.17-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596799347000 1596799364000

민주당 "권언유착은 궤변"…통합당, 한상혁 고발키로

글자크기
민주당 "권언유착은 궤변"…통합당, 한상혁 고발키로

[앵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과 MBC 사이의 '권언유착 의혹'에 정치권이 떠들썩합니다.

민주당은 궤변일 뿐이라고 깎아내렸지만, 통합당은 국정조사, 특검을 요구하며 한 위원장을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박초롱 기자입니다.

[기자]

한상혁 방통위원장이 MBC의 '검언유착' 보도를 사전에 알고 있었다는 권경애 변호사의 주장.

한 위원장과 권 변호사의 통화가 MBC 보도 1시간 뒤에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지자 민주당은 '권언유착은 궤변'이라고 일축했습니다.

<박광온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명확한 사실은 권경애 변호사의 기억 오류에 인한 소동이라는 것입니다. 그것을 두고 국정조사를 하자, 특검을 하자는 것은 참으로 말이 안 되는 얘기입니다."

<이형석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정부 관계자가 아는 후배와 사적인 통화를 한 것이 국기문란 행위라고 몰아세우는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의) 그 황당한 발상에 아연실색할 따름입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한 거친 언사도 쏟아졌습니다.

"검찰개혁 반대를 넘어선 반정부투쟁 선언을 한다", "그 자리에 있을 면목이 없어야 하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나왔습니다.

김두관 의원은 윤 총장 해임촉구 결의안을 내겠다며, 추미애 장관에게 징계위를 열어 해임 절차를 밟아달라고 요청했습니다.

권 변호사는 한 위원장이 "윤석열과 한동훈을 꼭 쫓아내야 한다"고 말했다며, MBC와 고위 공직자간 권언유착 의혹 제기를 이어갔는데 통합당은 "숭고한 사명으로 포장한 검찰개혁이 사실은 한낱 장애물 제거를 위한 시도였음이 밝혀지고 있다"며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전주혜 / 미래통합당 의원> "한동훈 죽이기 뒤에 윤석열 죽이기가 있는 것이고, MBC 보도가 과연 어떻게 이뤄졌느냐 그 부분에 대해서 밝혀야 합니다."

통합당은 한 위원장을 방송법 위반과 업무방해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연합뉴스TV 박초롱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