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71028 0292020080761971028 06 0602001 6.1.17-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93740000 1596793853000 popular

'은퇴' 쯔양, 인성 두둔글 등장 "페이 반올림해서 줘..욕심없더라"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박소영 기자] 뒷광고 논란에 휩싸인 유튜버 쯔양이 무지에 따른 잘못이라며 사과와 함께 은퇴 선언을 한 가운데 그를 두둔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쯔양 번역가로 일했던 사람입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지난해 2월부터 11월까지 쯔양의 영상에 영어로 자막을 달아주는 일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쯔양은 제가 같이 작업했던 유튜버중에서 가장 착하고 배려심이 깊은 사람이였습니다. 페이도 주급으로 받았는데 항상 반올림해서 주고 수고비 같은 보너스도 늘 감사하다는 말과 함께 자주 주었던 기억이 있습니다”라며 “쯔양은 욕심이 없었고 제가 유튜버한테 이런 좋은 대우를 받는건 처음이자 유일했습니다”고 말했다.

앞서 쯔양은 최근 뒷광고 관련 논란에 휩싸이자 "방송 극 초반 몇 개 영상에 광고표기를 하지 않았다. 이는 명백하게 잘못한 바이며 사과드린다”면서 “그러나 전에 말씀드렸던 초반 몇 개의 영상을 제외하고 뒷광고를 절대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채널 초기에 협찬과 광고를 구분할 줄 몰라서 실수했지만 이후에는 규정을 잘 지켰음에도 책임지고 모든 방송 활동을 그만두겠다고 은퇴를 선언했다. 다른 인기 유튜버들도 뒷광고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지만 은퇴를 알린 이는 쯔양 뿐이다.

이에 성난 누리꾼들은 쯔양을 비롯한 논란의 유튜버들을 향해 비난을 퍼붓고 있다. 기만 행위라는 것. 게다가 대단한 팬덤을 가진 쯔양이 은퇴하겠다고 하자 사과만 하고 만 다른 유튜버들에게 더 큰 비난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OSEN

결국 쯔양은 “제 채널에 악플을 다는건 상관 없지만 타 유튜버 채널에서 쯔양을 언급하며 '너는 안접냐 너도 접어라' '너 때문에 쯔양 은퇴했다' 등으로 원색적인 비난이나 악플을 다는 것을 멈춰주셨으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제가 방송을 그만두는 걸 결심한 것은 다른 유튜버 분들께 피해를 드리려는 것도 아니고 제가 언급이 돼서도 아닙니다. 제 잘못에 대한 책임입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거듭 “정말 너무 괴로워서 3일째 아무것도 못 먹고 잠도 한숨도 못 자고 있습니다. 제발 그만 좀 괴롭혀 주시면 안될까요..? 제발 부탁드립니다.. 저로 인해 다른사람에게 폐 끼지기 너무나도 싫습니다. 제발 부탁드립니다”라고 호소했다.

글쓴이는 “쯔양은 처음 채널을 시작할 때 유튜브라는 플랫폼 자체를 어떻게 쓰는지 잘 몰랐습니다. 이미 오래 전에 자신이 유료 광고 표기를 잘못하고 있다는 걸 인지한 뒤에 자신의 무지함을 해명하고 앞으로는 광고를 제대로 명시하겠다는 방송도 한 것으로 압니다. 그래서 저는 쯔양을 믿습니다”라고 적었다.

해당 글의 진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글쓴이가 쯔양 영상 편집자와 주고받았던 번역 작업 이메일 캡처본을 공개해 힘이 실리고 있다. 팬들 역시 쯔양을 향해 응원과 격려를 보내고 있다.

한편 지난달 21일, 유튜버 ‘애주가TV’ 참PD는 많은 유튜버들이 돈을 받고 물건을 리뷰하면서도 자신이 산 것처럼 거짓말하는 PPL 꼼수가 만연하다고 폭로했다. 이 같은 뒷광고 논란에 강민경, 한혜연, 문복희, 쯔양, 햄지, 나름, 양팡, 박뚜기 등이 사과의 뜻을 밝혔다.

특히 도티가 대표로 있는 디지털 미디어 업계의 대표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가 뒷광고 관련 공식 인정과 사과를 해 충격이 더해지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영상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