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68249 0532020080761968249 01 0101001 6.1.19-RELEASE 53 노컷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596785748000 1596785810000

[노컷브이]‘과잉취재’ 기자 공개한 조국 “윤석열 일가에는?”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김봉근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7일 “작년 발언을 하게 된 사건 중 하나의 영상을 올린다”며 두 남성이 찍혀 있는 영상을 SNS에 게재했다.

인터폰 영상을 재촬영한 이 영상에는 기자인 듯한 두 남성이 집밖 초인종을 누르며 대화하는 모습이 담겼다.

조 전 장관은 “제 딸이 찍은 이 영상 속 기자 두 명이 어디 소속 누구인지는 모르겠다”며 “이들은 주차하고 내리는 딸에게 돌진하여 딸의 다리가 차문에 끼어 다치게 만들고, 사과는커녕 영상을 찍고 현장을 떠났다”고 했다.

조 전 장관은 “언론의 자유의 한계에 대해서도 고민해야 한다”며 “윤석열 검찰총장의 장모, 배우자, 최측근의 범죄 혐의에 대해서는 왜 위와 같은 방식으로 취재하지 않는가”라고 물었다.

노컷뉴스

자녀 입시 비리와 감찰 무마 의혹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첫 공판을 마치고 법원을 나서고 있다. 이한형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