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58551 0292020080761958551 05 0507003 6.1.17-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65420000 1596765473000

'피어슨 5이닝 3실점' 토론토, 9회 끝내기 홈런맞고 3-4 패배 [TOR 리뷰]

글자크기
OSEN

[OSEN=더니든(미국 플로리다주),박준형 기자]토론토 유망주 네이트 피어슨이 불펜피칭을 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손찬익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9회 끝내기 홈런을 맞고 고개를 떨궜다. 토론토는 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트루이스트 파크에서 열린 경기에서 3-4로 패했다.

애틀랜타는 1회 프레디 프리먼의 중월 투런 아치로 선취 득점에 성공했다. 반격에 나선 토론토는 4회 보 비셋의 좌월 솔로포로 1점을 추격했다. 애틀랜타는 4회말 공격 때 아담 듀발의 좌익수 희생 플라이로 1점 더 달아났다.

7회 루어데스 구리엘의 좌전 안타, 로우디 텔레즈의 좌중간 2루타로 무사 2,3루 득점 기회를 잡은 토론토는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3루 땅볼 때 3루 주자 루어데스 구리엘이 홈을 밟았다. 곧이어 랜달 그리척이 내야 땅볼로 물러났으나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중전 안타로 3-3 균형을 이뤘다.

하지만 애틀랜타는 9회 닉 마케이키스의 끝내기 홈런으로 4-3 승리를 가져갔다.

토론토 선발 네이트 피어슨은 5이닝 3실점(2피안타(1피홈런) 3볼넷 5탈삼진)으로 비교적 잘 던졌으나 시즌 첫승 달성을 다음 기회로 미루게 됐다. /wha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