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55910 0112020080761955910 06 0601001 6.1.17-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761138000 1596761181000 related

이지혜, 널찍한 한강뷰 아파트로 이사…"옆동에 유재석 살아"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자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이지혜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샵 출신 방송인 이지혜가 새로 이사한 집을 공개했다.

이지혜는 지난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직접 인테리어한 집의 랜선 집들이를 진행했다. 이 영상에서 이지혜는 남편 문재완 씨와 함께 새로 이사한 집을 소개했다.

이 방송에서 이지혜는 널찍한 거실을 공개했다. 이지혜는 'ㄱ자' 형태의 소파를 소개하며 "부티나지 않냐. 성공의 느낌이다. 소파가 원래 일자인데 ㄱ자로 꺾인 건 평수가 넓다는 뜻"이라고 감탄했다.

이어 이지혜는 "우리 집의 하이라이트"라며 탁트인 한강뷰를 공개했다. 이지혜는 "동호대교가 막히는 지 안 막히는 지 볼 수 있다"며 기뻐했다.

남편 문재완 씨가 "풍수지리적으로 좋다"며 너스레를 떨자 이지혜는 "(유)재석과 옆동이다. 그 기운을 끊을 수 없다. 여기까지 찾아왔다"고 말했다.

이지혜가 이사한 집은 거실 뿐 아니라 안방, 주방도 모두 한강뷰를 자랑했다. 이지혜는 "설거지를 한강을 보면서 할 수 있다"고 자랑했다. 이어 그는 "근데 얻는 게 있으면 잃는 게 있다"며 전등 없는 안방, 구멍 뚫린 벽, 고장난 샤워부스 등도 솔직하게 오픈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사 축하드린다", "새 집에서 좋은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 "한강뷰 너무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냈다. 이지혜는 "돈 벌어서 빨리 집 샀으면 좋겠다. 응원한다"는 댓글을 단 누리꾼에게 "찐팬이시군요"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김자아 기자 kimself@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