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39540 0512020080661939540 05 0507003 6.1.17-RELEASE 51 뉴스1 47102594 false true true false 1596691050000 1596691072000

추신수, 1회 선두타자 초구 홈런 폭발…ML 현역 공동 1위(종합)

글자크기

시즌 3호 홈런…텍사스는 오클랜드에 4-6 역전패

뉴스1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8)가 1회 선두타자 초구 홈런을 터트렸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에 1번 좌익수로 선발 출전, 1회초 첫 타석부터 홈런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오클랜드 좌완 선발 션 머나야의 초구 90마일(약 145㎞)짜리 직구를 받아쳐 그대로 왼쪽 펜스를 넘겼다.

추신수의 시즌 3호 홈런.

지난 3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전에서 시즌 2호 홈런을 때려냈던 추신수는 2경기 만에 손맛을 봤다.

추신수의 1회 선두 타자 홈런은 통산 36개로 메이저리그 현역 선수 중 찰리 블랙먼(콜로라도 로키스), 조지 스프링어(휴스턴 애스트로스)와 함께 이 부문 공동 선두에 올랐다.

추신수가 리드오프 홈런을 1개만 더 추가하면 이 부문 역대 8위인 스즈키 이치로(은퇴·37개)와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된다.

첫 타석에서 홈런을 기록했지만 나머지 타석에선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다.

추신수는 1-2로 뒤지던 3회 1사에서는 3루 땅볼, 4회 2사 2루의 득점권 기회에선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7회 마지막 타석에선 1루 땅볼로 아웃됐다.

이날 4타수 1안타(1홈런) 1타점을 기록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143에서 0.160(25타수 4안타)으로 소폭 상승했다.

텍사스는 이날 4-6으로 역전패하며 3승7패를 기록했다. 오클랜드는 8승4패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alexei@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