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25275 1092020080661925275 04 0401001 6.1.17-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645738000 1596646856000

모더나 “코로나 백신 1회분에 32∼37달러 책정”…화이자보다 비싸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백신 1회 투여분에 32∼37달러(약 3만8천∼4만4천 원)의 가격을 책정하기로 했다고 미 CNBC뉴스 등이 현지시간 5일 보도했습니다.

모더나의 백신 가격은 미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 중인 백신(1회 투여분 19.50달러)보다 비싼 것입니다.

스테파네 방셀 모더나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2분기 실적 발표를 위한 컨퍼런스콜에서 코로나19 펜데믹(세계적 대유행) 기간에는 백신 가격을 "시장가치보다 훨씬 싸게" 책정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백신을 2회 접종해야 항체가 충분히 형성될 가능성이 크다는 점에서 모더나 백신의 실제 가격은 64∼74달러(약 7만6천∼8만8천원)에 해당한다고 보도했습니다.

모더나는 여러 국가와 백신 공급계약 논의를 시작했으며, 지난달 31일 현재 4억 달러(약 4천752억 원)의 보증금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호을 기자 (hel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