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24178 1192020080561924178 02 0201001 6.1.17-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596634590000 1596634607000

고 최숙현 선수 폭행 등 혐의 선배 A씨 구속

글자크기
고 최숙현 선수 폭행 등 혐의 선배 A씨 구속

[앵커]

고 최숙현 선수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 A씨가 구속됐습니다.

경주시 트라이애슬론팀 전·현직 선수 가혹행위 등에 관한 수사로 구속된 건 감독과 팀 운동처방사에 이어 세 번째입니다.

정지훈 기자입니다.

[기자]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선수 A씨가 구속됐습니다.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은 A씨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말없이 법원을 떠났습니다.

< A씨 /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선수> "(본인이 최대 피해자라고 진술하셨는데 어떤 의미입니까?)…(할 말 없습니까?)…"

구속된 A씨는 고 최숙현 선수의 팀 선배입니다.

앞서 최 선수는 가혹행위를 당했다며 김규봉 감독과 운동처방사, A씨를 비롯한 선배선수 2명 등 모두 4명을 검찰에 고소했습니다.

김 감독 등은 최 선수를 폭행한 혐의 등이 드러나 지난 5월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이후 가혹행위를 힘들어한 최 선수가 숨진 사실이 언론을 통해 알려졌고, 동료 선수들의 피해 폭로와 고소도 이어졌습니다.

추가 피해 조사에 나선 사법당국은 여러 선수로부터 피해 진술을 확보했습니다.

또 감독과 선수 A씨, 운동처방사 주거지 뿐만아니라 경주시청과 시 체육회 등에 대한 압수 수색도 진행됐습니다.

진술과 증거 확보로 구체적 범행 정황이 드러나면서 지난달 팀 운동처방사 안주현 씨에 이어 김규봉 감독이 구속됐습니다.

3차례 A씨를 불러 조사한 경찰은 지난 3일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경찰은 앞으로 선수들이 피해 진술한 팀 훈련비 유용과 선수 폭행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수사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정지훈입니다. (daegurain@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