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24095 0972020080561924095 05 0507001 6.1.17-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633197000 1596633611000

'6회에만 7득점' 한화, 1위 NC에 8-5 역전승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김민우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한화 이글스가 6회 빅이닝을 앞세워 NC 다이노스에 역전승을 거뒀다.

한화는 5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NC와의 경기에서 8-5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10위 한화는 시즌 20승(54패1무) 고지를 밟았다. 1위 NC는 3연패 수렁에 빠지며 45승25패2무가 됐다.

한화의 선발투수 김민우는 5.2이닝 동안 2피안타 5볼넷 3탈삼진으로 부진했다. 하지만 마운드를 내려가고 타선이 점수를 뽑아내면서 가슴을 쓸어내렸다.

반면 NC의 선발투수 이재학은 5이닝 동안 3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를 펼쳤지만, 아쉽게 승리를 놓쳤다.

0-4로 뒤지고 있던 한화는 6회말 순식간에 경기를 뒤집었다. 선두타자 하주석의 솔로포에 이어 무사 1,2루 상황에선 상대 실책으로 2루주자 최진행이 득점에 성공했다. 여기에 노시환의 1타점 희생플라이가 더해졌고, 포일로 2루에 있던 최재훈이 홈베이스를 밟았다. 반즈과 김태균이 각각 1타점, 2타점 적시타까지 뽑아냈다. 한화는 7-4로 경기를 리드하기 시작했다.

추격하는 입장이 된 NC는 8회초 1점을 뽑긴 했지만, 거기까지였다. 추가점수는 쌓지 못했다.

한화는 8회말 1점을 더 추가하며 이날 경기를 짜릿한 역전승으로 마무리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