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23276 0562020080561923276 06 0604001 6.1.17-RELEASE 56 세계일보 59742044 false true false false 1596628682000 1596628728000 popular

日 모델 미성년자 부부 시게카와 마야♥마에다 슌, 지난달 9일 득녀

글자크기
세계일보

마에다 슌 인스타그램 캡처


일본의 미성년자 모델 부부인 시게카와 마야(16·사진 오른쪽)와 마에다 슌(18·〃 왼쪽)이 화제다.

앞서 마야는 지난달 10일 인스타그램에 사진(바로 아래)을 게시해 전날 딸을 순산했음을 알렸다.

사진 속 마야와 딸은 손을 꼭 붙잡고 있어 출산의 뭉클함이 전해진다.

마야는 “대단히 힘들었지만 진통 시간을 포함해 8시간 만에 출산했다”며 “태어나줘서 고맙다”고 어머니가 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후 부부는 인스타에 꾸준히 2세 사진을 올려 ‘딸 바보’를 자처했다. 다만 아직 딸의 얼굴은 공개하지 않았다.

세계일보

시게카와 마야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마야와 슌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임신 사실을 발표했으며, 초음파 사진까지 공개했다. 이어 아기 옷과 인형 등 출산을 준비하는 모습도 널리 알렸다.

두 사람은 상견례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미성년자 커플에서 부모로 성장한 모습이다.

한편 마야와 슌은 일본 리얼리티 프로그램 ‘오늘 좋아하게 되었습니다’의 미국 하와이편에서 커플이 돼 사랑을 키워왔다.

일본 민법상 남성은 18세, 여성은 16세 이상이면 결혼할 수 있다.

이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tkadidch9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