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17231 1112020080561917231 04 0402003 6.1.17-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611401000 1596612505000

[속보] 아베 머뭇대는 사이···일본 아이치현, 독자 긴급사태 선포

글자크기

나고야 68명 등 5일 신규 확진자 139명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아이치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대를 막기 위해 독자적인 긴급사태를 선포했다. 아베 신조 내각이 사태 초기에 비해 중증환자가 적다는 이유로 긴급사태 선언에 대한 선을 긋는 사이 오키나와현, 기후현에 이어 지자체의 독자적인 긴급사태 선포가 잇따르는 모습이다.

도카이TV에 따르면 오무라 히데아키 아이치현 지사는 5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감염 확대를 멈추기 위해 독자적인 긴급사태 선언을 발표했다. 긴급사태 기간은 오는 6일부터 24일까지로 이동 자제 등이 요구된다. 이날에는 아이치현에서 139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아이치현에선 나고야시 나카구의 번화가 등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는 등 감염 우려가 커지고 있다. 나고야에서만 이날 신규 확진자 중 68명이 나왔다. 아이치현에서 신규 확진자가 100명을 넘는 것은 이날로 9일 연속이다.

아이치현은 1차 확산기인 지난 4월에도 독자적으로 긴급사태를 선언한 바 있다. 오키나와현과 기후현도 지난달 31일 독자적으로 긴급사태를 선언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