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96981 0672020080461896981 02 0202001 6.1.17-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539298000 1596539353000

송민헌 경찰청 차장·장하연 서울청장…경찰 고위직 인사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정부가 4일 경찰청 차장으로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왼쪽)을 승진·내정, 서울지방경찰청장으로 장하연 경찰청 차장을 전보·내정했다./제공=경찰청



아시아투데이 이주형 기자 = 4일 정부가 경찰 고위직 인사를 단행했다. 경찰청 차장으로는 송민헌 대구지방경찰청장이 승진·내정되고, 서울지방경찰청장으로는 장하연 경찰청 차장이 전보 내정됐다.

부산지방경찰청장은 진정무 경남지방경찰청장이, 인천지방경찰청장은 김병구 제주지방경찰청장이, 경기남부지방경찰청장은 최해영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승진·내정됐다. 이외에 이은정 경찰대학장은 유임됐다.

치안정감은 경찰청장(치안총감) 아래 계급으로, 경찰 조직 내에 6명이 있다. 이번 고위직 인사는 김창룡 신임 경찰청장 취임 이후 첫 인사권 행사로 주목돼 왔다.

경찰청 차장으로 내정된 송 청장은 경북 칠곡 출생으로 고려대 행정학과와 한양대 대학원(법학 석사)을 졸업했다. 이후 행정고시 39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1999년 경정특채로 임용됐다. 송 청장은 주 시카고 총영사, 대구경찰청 2부장, 경찰청 정보심의관·기획조정관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다.

서울지방청장으로 내정된 장 차장은 전남 목포 출신으로 목포고와 경찰대(5기)를 졸업했다. 이후 1989년 경위에 임용돼 경찰청 수사구조개혁팀, 경찰청 정보4과장, 서울 성동경찰서장, 전주완산경찰서장, 전북지방경찰청 1부장, 청와대 국정상황실 파견 등을 역임했다.

정부는 이날 치안정감 바로 아래 계급인 치안감 승진 인사도 단행했다. 치안감은 경찰 조직 내에 27명이 있다.

우종수 중앙경찰학교장 직무대리, 유진규 서울지방경찰청 경무부장, 김갑식 서울지방경찰청 수사부장, 이문수 서울지방경찰청 정보관리부장, 김준철 서울지방경찰청 경찰관리관, 최승렬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제3부장(경찰청 수사심의관 겸직), 송정애 충남지방경찰청 제2부장이 각각 치안감으로 승진했다.

치안감 승진 인사들의 보직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