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73181 1112020080461873181 03 0305001 6.1.17-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491400000 1596491409000

덩치 커진 갤럭시Z폴드2...가격은 230만원대

글자크기

화면 크기 커져

인피니티-O-디스플레이 탑재

후면 3개 카메라

방수방진 기능 유력

S펜은 미지원

9월 출시 예정

서울경제

오는 5일 공개될 삼성전자(005930)의 신형 폴더블폰 ‘갤럭시Z폴드2’ 몸집은 더욱 커진다. 소형 태블릿에 견줄만한 크기로 몰입도 높은 콘텐츠 소비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서는 갤럭시Z폴드2가 1세대보다 커질 것이라고 전망한다. 절반으로 접었을 때 겉면에 드러나는 커버 디스플레이는 전작(4.6인치)보다 커진 6.2인치가 유력하다. 접었을 때도 일반 스마트폰과 비슷한 크기이기 때문에 활용도가 대폭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펼쳤을 때 크기도 커진다. 갤럭시폴드는 펼치면 7.3인치였지만 갤럭시Z폴드2는 디스플레이 크기가 7.7인치일 것으로 예측된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갤럭시Z폴드2에 카메라 구멍만 남겨 놓고 전체를 화면으로 채운 인피니티-O-디스플레이가 적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작 갤럭시폴드에서 화면 위쪽을 가리던 ‘노치’ 디자인이 사라진 것이다. 테두리(베젤) 너비도 줄어서 전작에 비해 화면이 차지하는 비율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내구성을 높이기 위해 디스플레이에 기존 플라스틱 소재가 아니라 초박막강화유리(UTG)가 탑재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작 갤폴드에는 플라스틱 소재인 투명 폴리이미드(PI)가 채택됐지만, 갤럭시Z플립에는 UTG가 적용됐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갤럭시Z폴드2의 디스플레이 주사율이 120Hz까지 향상될 전망이다. 주사율이 높아질수록 화면을 매끄럽고 부드럽게 볼 수 있어서 고사양의 게임 등을 할 때 유용하다.

기기 뒷면에는 인덕션 모형 안에 카메라 3개가 탑재된다. △6,400만 화소 망원 △1,200만 화소 광각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로 구성된다고 알려졌다. 전작에는 △1,6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광각 카메라 △1,200만 화소 망원 카메라가 탑재됐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갤럭시Z폴드2에 방수방진 기능이 탑재된다는 가능성도 제기된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1월 세계지식재산권기구(WIPO)에 ‘방수 구조물을 포함한 전자기기’ 관련 특허를 신청한 바 있다. 특허는 방수 기능을 위한 힌지(경첩)와 부품에 관한 것으로 구체적 방수·방진(IP) 등급은 명시되지 않았다. 특허대로 새로운 갤럭시Z폴드2가 출시된다면, 세계 최초 방수·방진 탑재 폴더블폰이다. 폴더블폰 화웨이의 ‘메이트Xs’와 모토로라의 ‘레이저’에는 방수·방진 기능이 탑재되지 않았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펜은 탑재되지 않는다. 갤럭시Z폴드2 디스플레이의 내구성이 S펜을 자유자재로 사용할 수준에 미치지 못했기 때문으로 전해졌다. 이 기기의 액정은 S펜을 지원하는 노트 시리즈보다 얇은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 갤럭시Z플립은 갤럭시Z폴드2 액정의 소재인 초박막강화유리(UTG·Ultra Thin Glass)를 적용했는데 갤럭시 노트10의 액정보다 약 10배 얇다.

갤럭시Z폴드2는 9월 이후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가격은 전작(239만8,000원)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아질 것으로 예측된다.

8월 5일 온라인으로 열리는 언팩 행사에서는 갤럭시노트20·갤럭시Z폴드2 등 스마트폰과 갤럭시탭S7 등 태블릿, 갤럭시 워치3·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 웨어러블 기기가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성태기자 kim@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