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72297 0432020080461872297 04 04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483075000 1596483127000

"뉴욕 검찰, 트럼프의 금융·보험사기 가능성도 수사"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뉴욕 검찰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그의 회사가 금융·보험 사기를 저질렀을 가능성도 수사 중이라고 뉴욕타임스(NYT)가 3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사이러스 밴스 주니어 맨해튼 지검장은 이날 법정에 제출한 문건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사업 관행에 관한 지난해 언론 보도들이 트럼프 대통령 납세자료 제출 요구의 법적 근거를 분명히 보여준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근거로 제시한 기사들에 대해 "트럼프그룹에서 광범위하고 오랫동안 지속된 범죄 행위에 관한 것들"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밴스 지검장이 언급한 언론 보도는 트럼프 대통령의 재산에 관한 탐사 보도와 트럼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였던 마이클 코언의 의회 증언에 관한 기사들을 가리킨다고 NYT는 전했습니다.

해당 기사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금융기관과 보험사들에 자신의 순자산과 부동산 가치를 불법적으로 부풀렸을 가능성이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날 문건은 검찰이 기존에 알려진 성추문 입막음용 돈 지급에 관한 조사뿐만 아니라 트럼프 대통령과 그의 회사의 사기 혐의 가능성까지 광범위하게 수사하고 있다는 의미라고 NYT는 분석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최호원 기자(bestiger@sbs.co.kr)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