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71539 0182020080461871539 05 0507002 6.1.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466804000 1596466928000

오지환 악성 댓글 고소 대상 1000명 넘는다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프로야구선수 오지환(30·LG트윈스)과 김영은(31) 전 광주MBC 아나운서 부부가 1000명 이상의 악성 댓글·메시지 혐의자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김영은 씨는 8월1일 “(수사를 의뢰할 대상자가) 너무 많아 1000명 단위로 잘라서 신고하겠다”라고 밝혔다. 오지환 동의를 받은 김 씨는 7월30일 노기완(38) 법무법인 창천 변호사를 선임하고 고소절차에 착수했다.

오지환은 법적 대응에 반대해왔다. 김영은 씨도 “남편이 원치 않는다. 알려진 사람의 아내이니 감수하겠다”라며 체념한 상태였으나 개인 SNS로 하루에만 악의적인 메시지가 수십, 수백 개씩 전송되자 생각을 바꿨다.

매일경제

오지환 부인 김영은 씨가 변호사를 선임하고 남편에 대한 악성 댓글·메시지 혐의자 1000명 이상을 고소한다. 사진=MK스포츠DB


김영은 씨는 “계속해서 악성 메시지를 보내는 SNS 이용자에게는 남편을 그만 비방해달라고 하소연하거나 수신차단도 해봤다. 그러나 계정 아이디를 바꿔가며 괴롭힘을 멈추지 않더라. 이젠 참지 않겠다”라며 고소를 통해 가해자가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하겠다고 선언했다.

남편에 대한 악의적인 댓글·메시지를 수집해온 김영은 씨는 “선처는 없다. (보여주기식으로) 한 번만 (고소)하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계속한다. 설령 합의금이 생기더라도 변호사한테 (수임료로) 주고 (나머지는) 전액 기부하겠다”라며 다짐했다.

오지환은 2009시즌 데뷔 이후 한 팀에서만 1278경기를 소화한 LG 프랜차이즈 스타다. KBO리그 통산 출루율+장타율(OPS)은 0.761이다. 2016년에는 준플레이오프 MVP에 선정됐다.

김영은 씨는 2019년 초 오지환과 혼인신고를 했고 그해 9월 아들을 얻었다. 2011 미스코리아 전북 진 출신으로 결혼 전 롯데홈쇼핑 쇼호스트로도 일했다. mksports@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