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71363 1092020080361871363 02 0201001 6.1.17-RELEASE 109 KBS 0 true true false false 1596464279000 1596464748000

강원도 대부분 지역 호우경보…모레까지 최고 500mm 비

글자크기

[앵커]

강원도 대부분 지역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특히, 강원 영서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현장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김영준 기자, 비 상황 전해주시죠?

[기자]

네, 춘천에는 소강 상태를 보이던 비가 밤이 되자 가늘지만 다시 조금씩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의암댐도 수문을 4개 열고 방류하고 있습니다.

현재, 강원도 대부분 지역에 내려진 호우경보 등 특보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또 강원 영서지역을 중심으로 산사태 위험 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지난달 31일 이후 누적 강수량은 철원 동송이 340mm를 넘었고, 춘천 남산도 300mm를 넘기는 등 강원 영서지역 대부분이 200mm 이상 비가 내렸습니다.

이번 비는 모레(5일)까지 이어져, 강원 영서에 많은 곳은 500mm 이상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시간당 50에서 최고 100mm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피해 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앵커]

강원도에선 이번 비로 피해가 이어지고 있죠?

[기자]

네. 지난주부터 게속된 비에 산사태와 토사 유출 피해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원주와 영월, 양구, 춘천 등 강원 영서지역 곳곳에서 도로에 흙더미가 흘러내리고, 농경지가 침수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철원군 갈말읍 한 아파트에서는 강한 비에 아파트 외벽이 떨어지면서 주차된 차량이 파손됐습니다.

화천과 철원, 양구 등 일부 지역에서는 하천 물이 크게 불어나 주민들이 한때 대피하기도 했습니다.

오늘 낮에 발령된 홍천강 홍천교 홍수주의보도 계속 내려져 있는 상탭니다.

한강 수계댐인 의암댐과 춘천댐은 초당 2천 톤에서 4천 톤 사이의 물을 방류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춘천 의암댐에서 KBS 뉴스 김영준입니다.

촬영기자:김수용 홍기석 박영웅 최혁환

김영준 기자 (yjkim1@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