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828862 0042020080161828862 02 0208002 6.1.14-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596246863000 1596247213000 내일까지 중부에 최고 250mm 예보 2008020002

[날씨] 경기 북부 호우경보...수도권·영서 모레까지 250mm

글자크기
[앵커]
경기 북부에는 호우 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모레까지 수도권과 영서지방에는 25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여 피해가 우려되는데요.

자세한 호우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최현미 캐스터!

서울은 아직 비가 내리기 전인 것 같은데, 지금 강한 비가 오는 곳은 어딘가요?

[캐스터]
서울은 지금 빗방울 정도만 약하게 떨어지고 있는데요.

하지만 차츰 서해 상에 비구름이 유입되면서 서울에도 비가 시작되겠습니다.

현재는 경기 북부 연천에 시간당 40mm 이상 장대비가 쏟아지고 있고요.

오늘 낮부터 내일 오전 사이 서울 등 수도권과 영서 지역에 시간당 50~80mm의 집중 호우가 이어지겠습니다.

빗줄기가 더 굵어지기 전에 서둘러 호우 대비해주시기 바랍니다.

레이더 화면을 보면 붉은색 호우 구름이 북동진하면서 현재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에 강한 비가 집중되고 있고요.

차츰 서해 상에서 또 다른 비구름이 다가오면서 서울 등 수도권과 충청 북부에 비를 쏟아내겠습니다.

이에 따라 경기 북부, 연천과 파주에는 호우 경보가, 영서 북부와 충남 서해안 호우 주의보가 발효 중이고요.

오후부터 비가 강해지면서 서울에도 호우특보가 내려지겠습니다.

모레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폭우가 예상되는데요.

서울 등 수도권과 영서 지방 많은 곳에 250mm 이상이 되겠고, 그 밖의 지역은 5~6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남부지방은 폭염특보 속에 무더위가 이어집니다.

대구의 낮 기온 33도까지 치솟겠고, 비가 내리는 서울은 26도 선에 머물겠습니다.

중부지방의 장마가 이례적으로 길어지고 있는데요.

장마전선은 남북을 오르내리면서 다음 주 내내 국지성 호우를 퍼부을 전망입니다.

현재 강한 비가 집중되고 있는 경기 북부의 인근 강 유역에서는 수위가 갑자기 상승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저지대에서는 침수 피해와 함께 피서지 야영객들도 각별히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최현미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