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501544 0292020071661501544 06 0602001 6.1.16-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904220000 1594904254000 popular

'바퀴 달린 집' 이준혁, 몰래 온 손님 등장..여진구표 국수 3종 세트 극찬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하수정 기자] '바퀴 달린 집' 이준혁이 성동일의 초대를 받고 깜짝 등장했다.

16일 오후 tvN '바퀴 달린 집'에서는 배우 이준혁이 몰래 온 손님으로 깜짝 등장했다.

삼형제 중 맏형 성동일은 낮에 몰래 후배 이준혁에게 전화를 걸었고, "사랑한다. 고마워 맛있는 거 해줄게"라며 초대했다. 사진 찍기가 취미인 이준혁은 '바퀴 달린 집'을 방문해 삼형제와 게스트 이성경의 사진을 예쁘게 찍어줬다.

김희원은 "너 원래 사진 찍는 취미가 있었냐? 정식으로 배웠냐?"고 놀랐고, 여진구는 "예전에 선배님과 한 번 작품을 한 적이 있다"며 인연을 공개했다.

저녁 식사로 대나무 향이 배어있는 대통 삼겹살이 준비됐고, 고기를 자를 때마자 육즙이 흘러 나왔다.

가장 처음으로 맛 본 이성경은 "고기가 녹는다 녹아, 너무 맛있다"라며 감탄했고, 이준혁은 "탄력이 있다", 김희원은 "마늘향과 로즈마리향이 은은하게 난다", 성동일은 "대나무 향이 진짜 많이 난다", 막둥이 여진구는 말을 잇지 못했다. 이들은 삼겹살과 부드러운 죽순밥도 곁들여 먹었고, 집된장, 상추, 죽순밥의 조화에 박수를 치면서 좋아했다.

이성경은 자신의 반려견 구름이 얘기를 꺼냈고, 이때 성동일은 여진구에게 "네가 무슨 '구르미' 드라마에서 왕을 하지 않았냐?"고 물었다. 여진구는 고개를 갸우뚱했고, 이준혁은 그 드라마는 내가 했다"고 답했다.

여진구는 "제가 왕을 1~2번 한 게 아니라서"라고 말했고, 성동일은 "이런 건방진"이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준혁은 "난 제일 높았던 계급이 내시였다.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내시 짱을 먹었다"며 웃었다.

여진구는 대통 삼겹살 후식으로 국수 3종 세트를 만들었고, 성동일과 이준혁은 "고맙다 네가 왕을 몇 번이나 했는데, 왕이 내시를 대접을 하는 거냐?"며 고마워했다. 이에 여진구는 "눈치 보지 말고 마음껏 먹거라"며 재치있는 멘트를 더했고, 맛을 본 선배들은 극찬을 쏟아냈다.

/ hsjssu@osen.co.kr

[사진] '바퀴 달린 집'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