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500886 0292020071661500886 06 0602001 6.1.16-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900740000 1594900798000 popular

'밥블레스유2' 한혜진, 기성용과 '♥'스토리→힐링푸드… 영국 인생언니의 세계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예솔 기자] 한혜진이 인생 언니로 등장했다.

16일에 방송된 Olive '밥블레스유2'에서는 배우 한혜진이 인생 언니로 등장해 숨겨뒀던 입담을 펼쳤다.

이날 한혜진은 3대 얼짱 출신 이야기를 하며 "내가 은광여고를 나왔다. 혜교씨는 순풍산부인과로 나왔고 이진선배님은 핑클이었다"라며 "그땐 남학생들이 몇 번 학교 앞에 있었다. 근데 내가 너무 도도했다. 남학생들이 말을 걸면 바로 싫다고 했다. 그땐 더 차갑게 생겼었다"라고 말했다.

한혜진은 "잡지 모델로 처음 나왔다"라며 추억의 잡지 이름을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진은 남편 기성용 선수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한혜진은 "남편이 지금 스페인에 있다. 코로나 때문에 며칠 격리를 한 적도 있다"라며 "4개월 정도 못 본 것 같다. 남편이 한국 치킨을 되게 먹고 싶어한다"라고 말했다.

OSEN

한혜진은 기성용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한혜진은 "7개월 정도 연애를 했다"라며 "어린데 뭔가 기대고 싶은 느낌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혜진은 "누나, 동생으로 편하게 알다보니까 연애 고민도 이야기를 많이 했다. 소개팅 한 얘기도 했다. 4살 많은 연상을 만났다고 하길래 나이가 많다고 한 적도 있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혜진은 "남편이 비밀 연애인데 티를 많이 냈다. 축구화에 HJ라고 써놨더라. 사람들이 류현진이라고 했다"라며 "둘째 언니가 제일 먼저 눈치를 챘다. 친구 만나러 나간다고 했는데 7층에서 내다보고 있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떨어져 있을 때 응원은 어떻게 하냐는 질문에 한혜진은 "시차가 날 땐 잘 보지 않는 편이다. 신혼때는 무조건 경기장에 갔다. 약 3년 전부터 잘 가지 않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OSEN

한혜진은 "남편이 점심을 구단에서 먹고 왔다. 그래서 저녁에는 항상 한식을 먹고 싶어 하더라. 할 수 없이 요리가 늘었다"라고 말했다. 또, 한혜진은 "설탕이랑 조미료 김치찌개에 넣으면 정말 맛있다. 나도 티스푼으로 넣었다"라며 "남편은 모른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한혜진은 힐링 푸드로 '비빔밥'을 뽑았다. 한혜진은 "나는 비빔밥을 좋아한다. 비빔밥을 생각하면 입에 침이 고인다"라며 "뉴캐슬에 살 때 교회 엄마들이 나물을 하나씩 맡았다. 나는 주로 호박나물을 했다. 고추장 양념을 넣고 비볐다"라고 말했다.

한혜진은 "경치도 너무 좋고 음식도 맛있고 차도 좋아서 힐링하는 느낌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Olive '밥블레스유2' 방송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