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440590 1092020071461440590 04 0401001 6.1.16-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720300000 1594722269000

일본, ‘남중국해 영유권 中주장 불법’ 美성명 “환영·지지”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중국해 영유권을 두고 미국과 중국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 정부 각료들이 잇따라 미국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14일 오후 정례 기자회견에서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남중국해 영해 및 해양자원에 대한 중국의 권리 주장을 불법으로 규정한 성명을 발표한 것에 대해 "지역의 안보환경이 한층 엄중해지는 가운데 지역 평화와 안정을 위한 미국의 확고한 약속을 보여주는 것으로 인식한다"며 "이러한 미국의 약속을 지지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도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역의 안보환경이 한층 엄중해지는 가운데 지역 평화와 안정을 위한 미국의 확고한 약속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폼페이오 장관의 성명을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13일(미국 현지시간) 중국이 일방적으로 남중국해의 영해 및 해양 자원에 대한 권리를 주장하는 것은 불법이라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고, 중국 정부는 곧바로 미국이 남중국해 문제의 객관적 사실을 무시하고 있다고 반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서재희 기자 (seojh@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